[F1PhotoFest]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 – 에피소드편



홈(포럼) 포럼(forums) Forum Category 7 ‘우먼’ 로컬정보(+여행) [F1PhotoFest]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 – 에피소드편

이 게시글은 1개 답변과 1명 참여가 있으며 마지막으로 jamnetkr Jamnetkr : 리테일 숍에 의해 6 월, 3 주 전에 업데이트 됐습니다.

  • 글쓴이
  • #4365
    jamnetkr
    Jamnetkr : 리테일 숍
    Moderator
    Newbie
    8,389 points

    모두들 안녕^^ 벌써 ‘제1회 43’ 포토 페스티벌’의 마지막 출품작을 올릴 시간이네^^

     

    난 ‘제1회 43’ 포토 페스트벌’의 마지막 출품작의 제목을 “[F1PhotoFest]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 – 에피소드편”으로 정했고 이렇게 한 번 시작을 해볼께.

     

     

     

     

    위 지도에서 노란색 라인이 보여? 내가 지난 “[F1PhotoFest]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 – 제1, 2, 번외편”을 통해 소개한 경기도 이천의 이동 경로를 표시한거야.

     

    물론, 경기도 이천은 내가 소개하고 준비한 동선보다 훨씬 넓은 곳이지.

    하지만 이천의 무엇을 보여주면 좋을까를 고민해 봤고, 다행이 전철이 생겼고,

    단 돈 4만원이면 하룻동안 이천을 느끼고 이천의 음식을 경험하기에 딱 좋겠다 생각을 했기에 이와같은 코스(동선)를 정하게 되었지.

     

     

     

     

    위 사진은 이천 터미널 내 ‘지산리조트’로 가는 버스를 타는 곳이야.

    저 12번 버스를 타고 가다보면 어마어마하게 큰 규모로 오픈을 한 ‘이천 롯데아울렛’을 거쳐서 지산리조트에 도착하게 돼.

     

    물론 나도 이 버스 저 버스를 타고 롯데아울렛도, 지산리조트도 가 보았고, 또 설성면이나 장호원과 같은 큰 규모의 과일농장도 가 보았지만,

    내가 굳이 ‘단 돈 4만원에 하룻동안 이천 여행’을 코스로 만들기로 한 이유는, 어떤 도시든 그 도시의 중심가(번화가)가 그 지역의 색깔을 보여준다고 생각했기에 때문이고, 또 맨 위 지도처럼 이천은 꽤 큰 도시지만 노란색 코스를 따라 이천의 맛집들이 밀집해 있었기 때문이야. 소개하지 못하고 나 역시 가보지 못한 맛집들이 많이 있지만 말이지…

     

     

    초이꼬꼬뜰

    주소: 경기도 이천시 백사면 이여로 500

    전화: 031-632-9708 

     

     

    아직 가보지도 못한 집이지만 혹시 관심있는 기어들을 위해 ‘초이꼬꼬뜰’이란 닭백숙 맛집하나 소개할께^^

    산수유마을에 버스가 있다고 하던데 결국 난 가보진 못했어.

    다시 본론으로 돌아가서…

     

     

     

     

    신둔도예촌 등 이천의 모든 전철역엔 이와같은 안내책자들이 즐비하니까 필요한 기어들은 잘 챙겨보자^^

     

     

     

     

    사실은… 이 마지막 출품작인 “[F1PhotoFest]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 – 에피소드편”이 재미있는 이야기가 될 진 모르겠지만, 내가 이천에 살면서, 그리고 “[F1PhotoFest]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를 준비하면서 경기도 이천이란 도시에 대해 느낀점들을 공유해 보고 싶어… 그래서 출품작 주제를 하나 더 정했었지^^

     

     

     

     

    위 사진과 같이 신둔도예촌역에서 쭉 걸어가면 삼거리야. 삼거리에서 우측으로 인도를 따라 쭉 걸어가면…

     

     

     

     

    원적로라는 표지판이 나오고 다시 표지판을 따라 좌측으로 돌아 쫌 내려가다 보면…

     

     

     

     

    이처럼 하나로마트가 나타나.

    이 하나로마트 앞 큰 길이 바로 3번 국도야.

    이 3번 국도를 따라 쭉 걸어가다 보면 이천시가 자랑하는 나랏님표 쌀밥집들이 나오지.

     

    내가 지난 “[F1PhotoFest]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 – 번외편”을 통해 소개했던 ‘나랏님 이천쌀밥’집 뿐 아니라 청목 등이 몰려있는 바로 그곳…

     

    그리고 조금 더 걷다보면 지난 “[F1PhotoFest]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 – 제1편”에서 소개했던 ‘사기막골도예촌’이 나오고,  그곳을 지나 또 걷다보면 처음으로 소개했던 이천 맛집 ‘관촌손두부’집이 나오지.

     

    그리고 ‘관촌손두부’를 지나쳐 더 가다보면 “[F1PhotoFest]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 – 제2편”에서 소개했듯 설봉공원이, 그리고 설봉공원에서 굴다리를 지나 쭉 내려가면 ‘관고전통시장’과 이천의 시내로 연결이 돼.

     

    난 이 길을 한 4~5번 걸어 다녔던 것 같아…

    이 길을 힘들게 걸어다니며 처음 느꼈던게 정말 도자기가 많다 였어.

    도자기만 너무 많이 찍은것 같아서 더 올리진 않을려고^^ 하지만 운좋게 유명한 도예가의 공방도 알게되고 들려볼 수도 있었지.

     

     

     

     

     

     

     

     

     

     

     

    김복한 도예가란 유명한 분의 공방이야. 관심있는 기어(Gear)들은 한번쯤 방문해봐^^

    운 좋으면 귀한 도자기를 저렴하게 살 수도 있지 않을까? 사진을 찍고 싶으면 꼭 물어보고 찍고^^

     

     

    공방주소: 우편번호 173-03 경기도 이천시 신둔면 경춘대로 3159번길 12-27.
    전화번호: 031-632-7117

     

     

    특별히 주소와 전화번호를 남기는 이유는, 혹시 가마에서 도자기를 굽는 과정을 보고 싶거나, 또는 도자기 만드는 과정을 보고 싶다면 연락을 하고 구경하러 가도 된다고 하셔서 정보 남김^^ ㅇㅇ^^

     

    “[F1PhotoFest]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 – 번외편”을 소개하며 ‘관고전통시장’ 입구에서 CGV로 향하는 큰 대로변을 소개했었지^^

     

    물론 그 대로변은 ‘관고전통시장’으로 들어가 ‘중앙로 문화의 거리’로 나와도 모두 연결, 또 연결이 되어있어.

    이천 시내는 걸어 다니기엔 딱 안성맞춤인 도시인것 같아. 시내가 작은 이유도 있겠지만 큰 도로가 별로 없고, 반면 인도가 잘 정리되어 있는 이유도 있는것 같아.

     

     

     

     

     

     

     

    잠시 ‘관고전통시장’ 내 삼미 분식을 살펴보자.  이미 “[F1PhotoFest]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 – 제2편”에서 소개했는데, 정보가 조금 부족했던것 같아서 다시한번 소개해.

     

    원래 이 집은 떡볶이나 튀김보다 ‘똥집튀김’으로 유명한 집이야.

    마지막 사진의 저 여성분이 사장님이고. 사장님^^ 대박이야^^ 이천 시내 많은 치킨집 등등에서 이 삼미분식의 ‘똥집튀김’을 가져다 판매를 한데. 튀김요리나 떡볶이 좋아하는 기어들은 한번쯤 가보는 것 추천^^

     

     

    주소: 경기도 이천시 관고동 10-10

     

     

     

     

     

     

     

    위 두 사진은 ‘관고전통시장’ 방향에서 터미널쪽 방향으로,

    아래 두 사진은 ‘터미널’ 방향에서 ‘관고전통시장’ 방향으로 찍은 사진들이야.

     

    왼쪽으로 코너를 돌아가면 호타루, CGV 등이 있는 대로변이고, 밑으로 내려가면 터미널,

    오른쪽 방향으로 이동하면 은행들이 밀집해 있고 NC백화점이란 곳으로 갈 수 있지.

    아무리 걸어봐야 20분 안쪽으로 이마트도 걸어 갈 수 있는 곳이 이천이야.

     

    신둔도예촌역에서 출발해서 이곳 창전동 시내까지… 몇 번을 걸어다니며 어떻게 이천을 소개할까 고민했었지…

     

    난 이천이 참 좋은것 같아.

    내가 소개한 맛집, 이후에 소개할 두 개의 단골집 등등등 너무너무 친절하고 가족같고… 부딛기지 않고… 걸어도 걸어도 또 쉴만한 공간도 참 많고…

     

     

     

     

    저어기…

    건너편 코너에 있는 ‘호타루’가 보여? 그러니까 “[F1PhotoFest]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 – 번외편” 에서 소개했던 ‘호타루’에서 대각선 방향으로 건널목을 건너 골목안이야.

     

     

     

     

    이 골목안으로 들어오면 ‘왕보 삼겹살’이란 삼겹살집이 나와…

     

     

     

     

     

    누가 뭐래도 내가 가장 좋아하는… 나에겐 밥집이야…

    혼자 사는 나에겐, 집밥이 그립거나 밥 쫌 먹어야겠다 생각하게 되면 꼭 가게 되는 곳…

    누가 뭐래도 내게 가장 좋은 맛집^^

     

    항상은 아니지만, 이따금씩 너무 배가고파 가게되면 꼭 공기밥을 추가로 먹게되는 내 맛집이야.

    간판으로도 알 수 있듯 원래는 고기집이고, 동태찌게로 유명한 집이고, 그 외 메뉴로는 김치찌게와 된장찌게 밖엔 없어.

    김치찌개 가격은 6,000원.

     

    p.s. 이젠 이곳 분들이랑은 너무 자주 봐서 사진을 찍기가 오히려 좀 불편했음^^

     

     

    주소: 경기도 이천시 중리동 202-7

     

     

     

     

    이 사진은 왕보삼겹살에서 반대편으로 큰 대로를 건너와 찍은 사진이야.

    뒤를 돌아보면 바로 농협하나로마트가 보일거야.

    그 농협하나로마트 옆 길로 들어서면 KB국민은행과 농협은행이 마주보고 있지.

     

     

     

     

    그리고 찻 길 건너편 골목 끝을 유심히 보면 ‘다함께 한식뷔페’집이 어렴풋이 보일거야. 가보자!

     

     

     

     

    이 집도 내가 가끔 가는 집이야. 단 돈 5,000원!

     

     

     

     

    뭐든지 가능한 집! 쌈이 먹고 싶다면 쌈! 고기, 된장국 땡기면 적극 추천.

     

     

     

     

     

     

     

    이집도 밥맛이 꿀맛이다.

     

     

    주소: 경기도 이천시 창전동 136-9 2층

     

     

    내 단골집들 말고도 알게 모르게 맛집들이 더 많이 있겠지^^

     

     

     

     

    CGV 앞에서 터미널쪽으로 찍은 사진이야.

    조~기~ 기업은행 보이지. 저기가 이천 터미널이야.

     

     

     

     

    그 기업은행과 이천 터미널 뒷 편으로 가면 모텔들이 밀집해 있고,

    그 길을 따라 내려가다 보면 저 끝에 미란다 호텔이라는 이천에서 가장 큰 호텔이 나와.

     

     

     

     

     

    이천 터미널 바로 앞에서 CGV 방향으로 찍은 사진이야.

     

    주말을 피할수 있다면, 매 주 2, 7일에 서는 5일장이 열리는 날이 아니라면,

    아이들(?) 학교 마치고 정신 없어질 저녁 시간이 아니라면…

    이천은 참 한가로운 도시야.

     

    내 생각엔 현재의 이천시 경제가 부발읍에 있는 하이닉스 반도체 공장과 이천시내 외곽에 밀집해 있는 많은 물류센터들로 나누어진 이유가 도시의 번화가가 오히려 조용하고 차분하게 느껴지는 이유가 아닐까 싶어.

     

    어쨌든 이천이란 도시는… 참 여유로운 도시야. 나 만 그렇게 느끼는 지는 몰라도…

     

     

     

     

    이천시 어딜가도 이처럼 재털이가 많이 매달려 있고,

    도로 주차는 모두 유료야. 이 유료주차 때문에 이천 시민들은 말이 많은것 같은데 난 오히려 시 제정에 도움이 된다면,

    그리고 불법주차가 없어서 도시가 깨끗하게 느껴지는 관계로 참 좋아보여.

     

     

     

     

    터미널 맞은편으로 와서 왼쪽으로 몇걸음만^^ 걸어보자^^ 그러면…^^

     

     

     

     

    안흥지란 호수가 나와. 저기 보이는 건물이 미란다 호텔이고…

     

     

     

     

    안흥지는, 나에겐 쉼터같은 곳이야.

     

    이천 여행기를 준비하면서도 쫌 지치고 피곤해도 꼭 이곳에 들려선 한 참을 쉬다가 가곤 했어.

    이곳에 앉아있으면 바람도 좋고, 햇빛이 뜨거울 때면 그늘이 되어주고…

     

     

     

     

     

    이제 알겠지^^ 왜 굳이 “에피소드편”인지…

     

    사실은 ‘제1회 43′ 포토 페스티벌’ 출품을 준비하면서, 지금껏 소개한 맛집이나 이천의 많은 볼거리보다, 나에겐 ‘왕보 삼겹살’과 ‘다함께 한식뷔페’와 그리고 이 ‘안흥지’랑 더욱 가까워 지는 시간 이었던것 같아…

    그래서 꼭 소개하고 싶었어… 내 집도 아닌데, 마치 돌아갈 집인냥, 이곳들로 향하는 발걸음을 늘 느꼈으니까…

     

     

    이 호수를 참 좋아해.

     

    비를 좋아하는 편이라 비가 오면 버스를 타고 이곳에 올 때도 있고, 집밥이 생각 날때면 내가 좋아하는 밥집에서 식사를 하곤 이곳에서 커피를 마실때도 있고, 또 너무 컴퓨터 앞에만 앉아 있어서 바람 좀 쏘이고 싶을때도 가끔와. 사람이 없고 한적해서 참 좋아…

     

    추운 겨울날, 편의점에서 산 커피를 들고 찬 바람을 맞은 적이 있었는데 그때도 참 좋더라고…

     

     

     

     

     

     

    작년 늦 가을에 찍은 사진도 한 번 올려보고…

     

    이렇게 ‘제1회 43’ 포토 페스티벌’을 빛내 볼께^^

    그리고 이것으로 “[F1PhotoFest]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를 마치려 해.

    어때? 경기도 이천 여행 한번 오고 싶지^^

    지금까지 “[F1PhotoFest]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 읽어줘서 고마워…^^

     

     

     

     

    by Jamnet

    .
  • #100004970
    jamnetkr
    Jamnetkr : 리테일 숍
    Moderator
    Newbie
    8,389 points

    나홀로 참여했던 제1회 43기어 페스티벌 “단 돈 4만원으로 떠나는 경기도 이천 여행기”를 여행정보 카테고리로 옮겼다.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