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setto(바세토)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 '리뷰'



홈(포럼) 포럼(forums) Forum Category 1 ‘소식’ 라이프 스타일(+취미) Barsetto(바세토)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 '리뷰'

이 게시글은 1개 답변과 1명 참여가 있으며 마지막으로 jamnetkr Jamnetkr : 리테일 숍에 의해 2 월, 1 주 전에 업데이트 됐습니다.

  • 글쓴이
  • #100009314
    jamnetkr
    Jamnetkr : 리테일 숍
    Moderator
    Newbie
    9,143 points

    Barsetto(바세토)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이 도착하였다.

     

     

    생각보다 더 빨리 왔다.

    우선 박스를 개봉해보자.

     

     

    IMG_2992

    IMG_2993

    IMG_2994

    IMG_2995

    IMG_2997

    IMG_2999

     

     

    여분의 ‘고무링‘이 포함되어 있는데,

    사실 이런 ‘고무링‘은 국내에서 얼마든지 구입할 수 있는 부분이다.

    구글에서, ‘고무링‘만 검색해봐도.,

    다양한 크기, 다양한 종류의 고무링과 고무링 정보가 나온다.

    하지만 여분으로 넣어주어서 나쁠건 없겠지.

     

     

    고무링

     

     

    IMG_2998

    IMG_3003

    IMG_3005

     

     

    컵 바닥엔 공기구멍을 열어서 컵의 뚜껑으로 사용할 수 있는 ‘히든 받침대‘가 있다.

    이제 아무리 급해도, 우선 세척을 하자.

     

     

    IMG_3027

     

     

    각각의 부분이 모두 분리가 된 모습이다.

     

     

    IMG_3007

    IMG_3008

    IMG_3009

    IMG_3047

    IMG_3010

     

     

    내가 원래 네스프레소 캡슐이 조금 남아있었는데 다 버렸다.

    그런데 버리는 과정에서 유통기한이 남아있는 두 줄(?)의 네스프레소 캡슐을 남겨 놓았었는데(ㅜㅜ).

    그 중 하나다.

     

     

    솔직히는, 아무리 유통기한이 남아있었어도,

    주문한 바세토(Barsetto)가, 느닷없이 화요일날 도착한다는 문자메세지를 받고는,

    다급히 캡슐 한 줄(타스?)를 주문을 했는데, 아직 도착을 안했다ㅜㅜ.

    네스프레소 볼루토 캡슐은 ‘쿠팡’에서 주문했음.

    가격은 한 줄 당 : 7,530원

    이 리뷰를 작성하고 있는 2019년 5월 15일(수), 오늘 도착하겠지ㅜㅜ.

     

     

    참고로 바세토(Barsetto)를 구입하면서, 바세토(Barsetto) 캡슐을 함께 구매하려 하였으나,

    판매자의 답변이 캡슐은 자기 입맛엔 잘 안맞는다고 하는통에(Up to you), 이번엔 구매하지 않았다.

    그 대신 내가 좋아하는 네스프레소를 구입한 것이다.

    나중에, 세일할때 큰 박스로 꼭 구매해서 리뷰를 해 보도록 하겠다.

     

     

    또 내가 원두 작은봉지 한 개가 있는데(아직 뜯지않은, 유통기한 넉넉한), 그런데 글라인더가 없어ㅜㅜ.

    그래서 오늘은, 이 리뷰를 위해 가지고있던 네스프레소 볼루토 캡슐로 리뷰를 진행하도록 하겠다.

     

     

    우선 글라인더를 이용해 원두를 갈았을때의 상황을 연출해보자.

     

    에스프레소 만들기.

     

     

    IMG_3049

    IMG_3050

     

     

    네스프레소 볼루타 캡슐 한 개를 따서 위 사진처럼 담아보았다.

    그리고 난 후, 바세토(Barsetto)에 동봉되어 있는 작은 탬퍼로 탬핑을 했다.

     

     

    IMG_3051

    IMG_3052

     

     

    그런다음, 고무마개를 덮어주고,

    다음으로 트레이에 담아주자.

     

     

    IMG_3053

     

     

    이 상태로 바세토(Barsetto) 상단의 물통(?)과 결합시켜 줄건데,

    이 땐 캡슐커피를 내릴때 필요한 저, 저 캡슐커피용 도구는 필요하지 않다.

    분리한 상태로 그냥 두면 된다.

     

     

    IMG_3034

     

     

    물을 담을땐, 물통안에 위 사진처럼 눈끔이 있는데,

    난 에스프레소, 룽고로 표시해 보았다.

    참고로 난 룽고로 추출했고, 그 후 물도 조금 더 넣어주어 마셨다.

     

     

    이제 커피를 내릴 모든 준비가 끝이 났다.

    물통 상단의 동그란 바를 살짝만 돌려도 툭 하고 튀어나온다.

    펌핑 : 눌러줘보자.

     

     

    IMG_3055

    IMG_3056.2019-05-15 08_48_28

     

     

    너무나 기분좋은 모습으로,

    크레마를 가득 담아내며 룽고가 추출되는 모습이다.

     

     

    IMG_3057

     

     

    룽고 추출후 내려진 커피의 양이다.

     

     

    IMG_3058

    IMG_3059

     

     

    룽고 추출후, 물을 조금 더 담아준 모습이다.

    물을 조금더 부어 주었는데도, 역시 크레마는 살아있는 모습이다.

     

    캡슐커피로 에스프레소를 내려보자.

     

     

    IMG_3028

     

     

    앞 서 언급했지만,

    캡슐커피를 사용해 에스프레소를 내릴때,

    위 사진과 같이 저, 저 도구가 필요하다.

     

     

    IMG_3031

     

     

    트레이에, 캡슐커피를 저 모양, 저 방향으로 넣어준다.

     

     

    IMG_3032

     

     

    그 상태로 물통과 결합시켜 주면 된다.

     

     

    IMG_3038_2019-05-15 08_44_24

     

     

    에구구. 몹시 흔들려.

     

     

    IMG_3039

     

     

    역시나 너무나 기분좋은 모습으로,

    크레마를 가득 담아내며 룽고가 추출되었다.

     

     

    물을 담을땐, 물통안 룽고 눈끔까지 물을 채운뒤 룽고를 추출했고,

    추출후엔 역시, 물도 조금 더 넣어주어 마셨다.

     

     

    IMG_3040

    IMG_3044

    IMG_3048

     

     

    캡슐커피를 사용해 에스프레소를 내린후,

    보니까 커피 찌꺼기가 조금 묻어있는 모습이다.

    씻어줘야지.

     

     

    IMG_3045

     

     

    유통기한이 아직, 아주 조금 남아있었기 때문인지 몰라도,

    커피맛^^ 좋았다^^

     

    아날로그를 좋아해.

     

     

    자주 마시지 않더라도, 캡슐커피 또는 에스프레소 커피메이커를 하나쯤 가지고 있으려 했는데,

    오랫동안 네스프레소를 좋아했던 나로서는, 캡슐커피와 원두커피를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찾고 있었다.

     

     

    오랫동안 네스프레소를 사용했었던 나로서는,

    네스프레소의 캡슐커피는 좋아하는데, 커피메이커를 좋아하진 않았다.

     

     

    네스프레소-C50

     

     

    네스프레소 커피메이커 마다, 다르겠지만,

    물통에 물을 받아 커피를 내릴수 있는 잔 수가 룽고 기준, 대략 3잔, 4잔…

    청소라고 한다면, 커피를 내리기 전, 뜨거운 물을 먼저 뽑아내는 정도다.

    그래서 정기적으로 A/S를 보내야 한다.

    내가 아날로그를 좋아하는 이유다.

     

     

    바세토(Barsetto)의 경우, 우선 세척(청소)이 매우 간편하다.

     

     

    IMG_3047

    IMG_3060

    IMG_3061

     

     

    고무마개 덕분인지,

    원두커피로 에스프레소를 내릴땐 커피의 잔여물이 거의 묻어나오지 않았다.

    (Ps: 눈에 보이진 않지만 조금 묻어나옴.)

    압력을 일으키는 바(Bar)의 경우엔, 뜨거운 물만 닫고,

    세척이 필요한 부분은 유일하게 캡슐커피를 사용할때, 캡슐커피에 구멍을 내 주는 그것(?)^^ 뿐이다.

    캡슐커피 뿐 아니라 원하는 원두커피를 다양하게 즐길수 있는것도 좋다.

    앞으로 이 바세토(Barsetto)로, 눈동자님 흉내내어, 다양한 커피를 만들어보고 싶다.

     

    (해외구매)Barsetto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

     

    .
  • #100009321
    jamnetkr
    Jamnetkr : 리테일 숍
    Moderator
    Newbie
    9,143 points

    바세토(Barsetto)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 정말 마음에 든다.

     

     

    지금 시간 오전 8:35분.

    지금까지 ‘해외구매대행’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여러 제품들을 직접 구입해 사용해 보고 리뷰도 작성을 해 보았지만,

    바세토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 만큼, 잘샀다^^ 행복한 제품은 없었다.

    이 에스프레소 머신 하나면, 커피에 관해서는 아무것도 부러울게 없을것 같다.

     

     

    IMG_3074

     

    IMG_3075

     

     

    이 아침도,

    바세토로 룽고 한잔 마시며 시작해야지.

    아., 내일부턴 다시 방탄커피를 만들어 마셔야겠다.

    눈동자님께 방탄커피를 배운 이후, 벌써 꽤 오랜시간 첫 잔, 첫 커피를 방탄커피를 마셔와서,

    이젠 아침에 눈을 떠 그냥 커피를 마시려니 그건 쫌 익숙치가 않아졌다.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