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setto(바세토)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 ‘리뷰’

포럼(Forums) 얼리어답터 Barsetto(바세토)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 ‘리뷰’

  • Avatar
    jamnetkr
    Coins: 34,975
    2019-05-15 10:12

    Barsetto(바세토)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이 도착하였다.

    생각보다 더 빨리 왔다. 우선 박스를 개봉해보자.

     

     

    zm8wl5n3ayik56h52wcotqdt7j4ky37n

    g077vhk3q0nqmmhdt1qij3hdmc5hcwej

    kkcztqruvif032fz1lw5wuz47cj187zj

    24l5gyelw3vd1si33rf4538msm0jvf5n

    718bloxjumyj14229qcake8oz59qttbq

    7n6n9lt38ynvid5o3s29ro3vqn52oukl

     

     

    여분의 '고무링'이 포함되어 있는데,

    사실 이런 '고무링'은 국내에서 얼마든지 구입할 수 있는 부분이다.

    구글에서, '고무링'만 검색해봐도.,

    다양한 크기, 다양한 종류의 고무링과 고무링 정보가 나온다.

    하지만 여분으로 넣어주어서 나쁠건 없겠지.

     

     

    n2vgl6yqnn4hb4jlgkl2i580h5b26ylj

    5c1f5iiqedbkdn31vn994w8faf5lqe7l

    7qxhwk5dbbqnslt3ag65o2odtg2kc329

    vm42jdrs2w54pnk84dplpge0nrwr7fkt

     

     

    컵 바닥엔 공기구멍을 열어서 컵의 뚜껑으로 사용할 수 있는 '히든 받침대'가 있다.

    이제 아무리 급해도, 우선 세척을 하자.

     

     

    o4znmkdv0qitcc3ox6e2gmcs8788i5ax

     

     

    각각의 부분이 모두 분리가 된 모습이다.

     

     

    a2zjsy19syaqr556517c9x0wdj4k8rh9

    8nl7i8t68r7vy69rcpi2phnzlnhp4i32

    hzqhjzffu5hr7ykd7vu33lgt4uke884g

    ndyu1a4nm2h421gk3sn7db7gkz5co1z2

    2wujih1btebab7kl7xvi88aijcxt4z9w

     

     

    내가 원래 네스프레소 캡슐이 조금 남아있었는데 다 버렸다.

    그런데 버리는 과정에서 유통기한이 남아있는 두 줄(?)의 네스프레소 캡슐을 남겨 놓았었는데(ㅜㅜ).

    그 중 하나다.

     

    솔직히는, 아무리 유통기한이 남아있었어도,

    주문한 바세토(Barsetto)가, 느닷없이 화요일날 도착한다는 문자메세지를 받고는,

    다급히 캡슐 한 줄(타스?)를 주문을 했는데, 아직 도착을 안했다ㅜㅜ.

    네스프레소 볼루토 캡슐은 '쿠팡'에서 주문했음.

    가격은 한 줄 당 : 7,530원

    이 리뷰를 작성하고 있는 2019년 5월 15일(수), 오늘 도착하겠지ㅜㅜ.

     

    참고로 바세토(Barsetto)를 구입하면서, 바세토(Barsetto) 캡슐을 함께 구매하려 하였으나,

    판매자의 답변이 캡슐은 자기 입맛엔 잘 안맞는다고 하는통에(Up to you), 이번엔 구매하지 않았다.

    그 대신 내가 좋아하는 네스프레소를 구입한 것이다.

    나중에, 세일할때 큰 박스로 꼭 구매해서 리뷰를 해 보도록 하겠다.

     

    또 내가 원두 작은봉지 한 개가 있는데(아직 뜯지않은, 유통기한 넉넉한), 그런데 글라인더가 없어ㅜㅜ.

    그래서 오늘은, 이 리뷰를 위해 가지고있던 네스프레소 볼루토 캡슐로 리뷰를 진행하도록 하겠다.

    우선 글라인더를 이용해 원두를 갈았을때의 상황을 연출해보자.

     

     

    에스프레소 만들기.

     

    po2mtpu3e6z7aqz2noynn4yzmfnx4f9k

    fnac0gz1l1k3nbt6phdgwzfboa1aeknk

     

    네스프레소 볼루타 캡슐 한 개를 따서 위 사진처럼 담아보았다.

    그리고 난 후, 바세토(Barsetto)에 동봉되어 있는 작은 탬퍼로 탬핑을 했다.

     

    1ah1vxw5kfm0vkfaxkrepnmo106bpwjg

    ohsdz5fcdk3m2ba20cjnhd70ham8hs5w

     

    그런다음, 고무마개를 덮어주고,

    다음으로 트레이에 담아주자.

     

    aiweswb144mg5xfra2q0983atbomok9o

     

    이 상태로 바세토(Barsetto) 상단의 물통(?)과 결합시켜 줄건데,

    이 땐 캡슐커피를 내릴때 필요한 저, 저 캡슐커피용 도구는 필요하지 않다.

    분리한 상태로 그냥 두면 된다.

     

    znbko22pzcup91orityczthb80a8m4zc

     

    물을 담을땐, 물통안에 위 사진처럼 눈끔이 있는데, 난 에스프레소, 룽고로 표시해 보았다.

    참고로 난 룽고로 추출했고, 그 후 물도 조금 더 넣어주어 마셨다.

     

    이제 커피를 내릴 모든 준비가 끝이 났다.

    물통 상단의 동그란 바를 살짝만 돌려도 툭 하고 튀어나온다.

    펌핑 : 눌러줘보자.

     

    kljucv4cu6l5d5x9tgeincx7i83s8wwj

    qogf8onw6821rjd2g0mejtshoxohsv68

     

    너무나 기분좋은 모습으로,

    크레마를 가득 담아내며 룽고가 추출되는 모습이다.

     

    mr0bjqxh8upbp7hgfuo6q7k9w4xld02p

     

    룽고 추출후 내려진 커피의 양이다.

     

    c1g1yrvu1j7b8oqb96gclrzlod8pugdw

    a2phz7epa1cnnrrb8k9t3bkdijag0451

     

    룽고 추출후, 물을 조금 더 담아준 모습이다.

    물을 조금더 부어 주었는데도, 역시 크레마는 살아있는 모습이다.

     

    캡슐커피로 에스프레소를 내려보자.

     

    ujl8j62q3qexwwm532pg1sndpwwls78c

     

    앞 서 언급했지만,

    캡슐커피를 사용해 에스프레소를 내릴때,

    위 사진과 같이 저, 저 도구가 필요하다.

     

    kipygw5xnigw3igmmu4ajx528lnbbe1m

     

    트레이에, 캡슐커피를 저 모양, 저 방향으로 넣어준다.

     

    cn6uc3gph6two77q5lefoq855hcpur3x

     

    그 상태로 물통과 결합시켜 주면 된다.

     

    f9eoqd3srv5fj1ado64llirwkaxjt0rz

     

    에구구. 몹시 흔들려.

     

    ayiw7aklqwn0mhuajflo8vlprfbckf1l

     

    역시나 너무나 기분좋은 모습으로, 크레마를 가득 담아내며 룽고가 추출되었다.

     

    물을 담을땐, 물통안 룽고 눈끔까지 물을 채운뒤 룽고를 추출했고, 추출후엔 역시, 물도 조금 더 넣어주어 마셨다.

     

    wo0sglbzgez439wcdke4yqxralwkryid

    or11riymvvzixhhs8pnejw5km7edafio

    96qhufv56qmy3g4nmp9idxh8mtc1fjme

     

    캡슐커피를 사용해 에스프레소를 내린후,

    보니까 커피 찌꺼기가 조금 묻어있는 모습이다.

    씻어줘야지.

     

    33a1y73z58tfytrgon2lrxevk3hvilxb

     

    유통기한이 아직, 아주 조금 남아있었기 때문인지 몰라도, 커피맛^^ 좋았다^^

     

     

    아날로그를 좋아해.

     

    자주 마시지 않더라도, 캡슐커피 또는 에스프레소 커피메이커를 하나쯤 가지고 있으려 했는데,

    오랫동안 네스프레소를 좋아했던 나로서는, 캡슐커피와 원두커피를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찾고 있었다.

     

    오랫동안 네스프레소를 사용했었던 나로서는,

    네스프레소의 캡슐커피는 좋아하는데, 커피메이커를 좋아하진 않았다.

     

    2yiqitbs4v8j2934ytfdlm08yyhvbra4

     

    네스프레소 커피메이커 마다, 다르겠지만,

    물통에 물을 받아 커피를 내릴수 있는 잔 수가 룽고 기준, 대략 3잔, 4잔...

    청소라고 한다면, 커피를 내리기 전, 뜨거운 물을 먼저 뽑아내는 정도다.

    그래서 정기적으로 A/S를 보내야 한다.

    내가 아날로그를 좋아하는 이유다.

    바세토(Barsetto)의 경우, 우선 세척(청소)이 매우 간편하다.

     

    o980ynv6niajug7a971tteois8dqrtj6

    ubown67suzbid0k09kd3tn6ezyx4njw7

    2ei8rd2d1q5y2s8yh6facw0eacfvk69d

     

    고무마개 덕분인지,

    원두커피로 에스프레소를 내릴땐 커피의 잔여물이 거의 묻어나오지 않았다.

    (Ps: 눈에 보이진 않지만 조금 묻어나옴.)

     

    압력을 일으키는 바(Bar)의 경우엔, 뜨거운 물만 닫고,

    세척이 필요한 부분은 유일하게 캡슐커피를 사용할때, 캡슐커피에 구멍을 내 주는 그것(?)^^ 뿐이다.

    캡슐커피 뿐 아니라 원하는 원두커피를 다양하게 즐길수 있는것도 좋다.

    앞으로 이 바세토(Barsetto)로, 눈동자님 흉내내어, 다양한 커피를 만들어보고 싶다.

     

     

     

    Avatar
    jamnetkr
    Coins: 34,975
    2019-05-16 08:45

    바세토(Barsetto)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 정말 마음에 든다.

     

     

    지금 시간 오전 8:35분.

    지금까지 '해외구매대행'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여러 제품들을 직접 구입해 사용해 보고 리뷰도 작성을 해 보았지만,

    바세토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 만큼, 잘샀다^^ 행복한 제품은 없었다.

    이 에스프레소 머신 하나면, 커피에 관해서는 아무것도 부러울게 없을것 같다.

     

     

    IMG_3074

     

    IMG_3075

     

     

    이 아침도,

    바세토로 룽고 한잔 마시며 시작해야지.

    아., 내일부턴 다시 방탄커피를 만들어 마셔야겠다.

    눈동자님께 방탄커피를 배운 이후, 벌써 꽤 오랜시간 첫 잔, 첫 커피를 방탄커피를 마셔와서,

    이젠 아침에 눈을 떠 그냥 커피를 마시려니 그건 쫌 익숙치가 않아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