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setto(바세토)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 ‘리뷰’

포럼(Forum) 얼리어답터 Barsetto(바세토)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 ‘리뷰’

  • jamnetkr
    2019-05-15 10:12

    Barsetto(바세토)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이 도착하였다.

    생각보다 더 빨리 왔다. 우선 박스를 개봉해보자.

     

     

    lumlqyu3268ltztjo8dks77azt4tasgm

    fxe51491ongnfqrl5z44tom9fqst8g4d

    h60s5slk8ukpgdnogibrpyw9vxxzw2u3

    upqqbqgjv75d6x2yih9fqj41ai7cz54j

    uq0g9wjkibofivpy9isto1ny271bbrsv

    khkclr4xw3035u46divi4c30z3pfyj19

     

     

    여분의 ‘고무링‘이 포함되어 있는데,

    사실 이런 ‘고무링‘은 국내에서 얼마든지 구입할 수 있는 부분이다.

    구글에서, ‘고무링‘만 검색해봐도.,

    다양한 크기, 다양한 종류의 고무링과 고무링 정보가 나온다.

    하지만 여분으로 넣어주어서 나쁠건 없겠지.

     

     

    ctwzdxmw9kdgmplsqmk4e92se6hememp

    0nj3yf9l6yryc2ystvbhej1jw5ts1hfs

    7tnmac5ndo1nhvobr7ijt22artfqxwzu

    seqnhhtul5gcna0npsnlajbom1o2mrd4

     

     

    컵 바닥엔 공기구멍을 열어서 컵의 뚜껑으로 사용할 수 있는 ‘히든 받침대‘가 있다.

    이제 아무리 급해도, 우선 세척을 하자.

     

     

    fx9rxq282m9md5creh7t8z37ho24cnsi

     

     

    각각의 부분이 모두 분리가 된 모습이다.

     

     

    2xnifcazcs1svf1qnzs7b8nw9mjinlag

    ma8lnpmc4rlxv0bifw1e0o0c6671191e

    rujm413zcf87dsrz2tmue8bwya3pl032

    cq69iox9mvcuc9sul6h3s58ust4tdwff

    evljj0wcywmkuyx1du2wgnm4fq06gxzk

     

     

    내가 원래 네스프레소 캡슐이 조금 남아있었는데 다 버렸다.

    그런데 버리는 과정에서 유통기한이 남아있는 두 줄(?)의 네스프레소 캡슐을 남겨 놓았었는데(ㅜㅜ).

    그 중 하나다.

     

    솔직히는, 아무리 유통기한이 남아있었어도,

    주문한 바세토(Barsetto)가, 느닷없이 화요일날 도착한다는 문자메세지를 받고는,

    다급히 캡슐 한 줄(타스?)를 주문을 했는데, 아직 도착을 안했다ㅜㅜ.

    네스프레소 볼루토 캡슐은 ‘쿠팡’에서 주문했음.

    가격은 한 줄 당 : 7,530원

    이 리뷰를 작성하고 있는 2019년 5월 15일(수), 오늘 도착하겠지ㅜㅜ.

     

    참고로 바세토(Barsetto)를 구입하면서, 바세토(Barsetto) 캡슐을 함께 구매하려 하였으나,

    판매자의 답변이 캡슐은 자기 입맛엔 잘 안맞는다고 하는통에(Up to you), 이번엔 구매하지 않았다.

    그 대신 내가 좋아하는 네스프레소를 구입한 것이다.

    나중에, 세일할때 큰 박스로 꼭 구매해서 리뷰를 해 보도록 하겠다.

     

    또 내가 원두 작은봉지 한 개가 있는데(아직 뜯지않은, 유통기한 넉넉한), 그런데 글라인더가 없어ㅜㅜ.

    그래서 오늘은, 이 리뷰를 위해 가지고있던 네스프레소 볼루토 캡슐로 리뷰를 진행하도록 하겠다.

    우선 글라인더를 이용해 원두를 갈았을때의 상황을 연출해보자.

     

     

    에스프레소 만들기.

     

     

    ujcembxi2wjpjv4c2ym0wh4tr8az7yms

    e5i1w48iumyp7hfrtlxo824l0oxgpklt

     

     

    네스프레소 볼루타 캡슐 한 개를 따서 위 사진처럼 담아보았다.

    그리고 난 후, 바세토(Barsetto)에 동봉되어 있는 작은 탬퍼로 탬핑을 했다.

     

     

    sqf0z9l5l3v1oaxpyeos1zzxycaf1llk

    l620nqxw24rep4wnrk5hs06yxtrl6pmi

     

     

    그런다음, 고무마개를 덮어주고,

    다음으로 트레이에 담아주자.

     

     

    cq9zfuhiw2h5zetc4yk7s3sk9fq359w7

     

     

    이 상태로 바세토(Barsetto) 상단의 물통(?)과 결합시켜 줄건데,

    이 땐 캡슐커피를 내릴때 필요한 저, 저 캡슐커피용 도구는 필요하지 않다.

    분리한 상태로 그냥 두면 된다.

     

     

    iupr2kotbb8f99bjczm03rzmu30ixel5

     

     

    물을 담을땐, 물통안에 위 사진처럼 눈끔이 있는데, 난 에스프레소, 룽고로 표시해 보았다.

    참고로 난 룽고로 추출했고, 그 후 물도 조금 더 넣어주어 마셨다.

     

    이제 커피를 내릴 모든 준비가 끝이 났다.

    물통 상단의 동그란 바를 살짝만 돌려도 툭 하고 튀어나온다.

    펌핑 : 눌러줘보자.

     

     

    bs5ij8a25fgi8mgjpo6n93rykk3573u8

    rjjcanjr9pog02r5nafxv9i7zq8owa4e

     

     

    너무나 기분좋은 모습으로,

    크레마를 가득 담아내며 룽고가 추출되는 모습이다.

     

     

    tggqasxh9quvauv3j115sjqe2i8dyfsh

     

     

    룽고 추출후 내려진 커피의 양이다.

     

     

    4aofadvkcb9kio6v8cuk4s78uzukvpfp

    7akgr5kzuqmpxhyktn3e35mk44lv1cyy

     

     

    룽고 추출후, 물을 조금 더 담아준 모습이다.

    물을 조금더 부어 주었는데도, 역시 크레마는 살아있는 모습이다.

     

    캡슐커피로 에스프레소를 내려보자.

     

     

    wkvrzrn2a14hflgd0zxap45d0e07tmyf

     

     

    앞 서 언급했지만,

    캡슐커피를 사용해 에스프레소를 내릴때,

    위 사진과 같이 저, 저 도구가 필요하다.

     

     

    5cbwpwmfc9x78yuckw0s09ybx5aryibu

     

     

    트레이에, 캡슐커피를 저 모양, 저 방향으로 넣어준다.

     

     

    k8hcrcl1ih442rploxtykg0lzxu527bd

     

     

    그 상태로 물통과 결합시켜 주면 된다.

     

     

    b9l8iitgr0ch9n2bd06y8ix2oeru4vt6

     

     

    에구구. 몹시 흔들려.

     

     

    siss9i5rf9zz92lcy3vi30prgf589cas

     

     

    역시나 너무나 기분좋은 모습으로, 크레마를 가득 담아내며 룽고가 추출되었다.

     

    물을 담을땐, 물통안 룽고 눈끔까지 물을 채운뒤 룽고를 추출했고, 추출후엔 역시, 물도 조금 더 넣어주어 마셨다.

     

     

    qgtcnngepnslcov8sj6cmj241v3kpw36

    c99205esv7sisdlkk56e75bc9dfvwb5y

    yd6lfajfr6ckmltp5ln9vbvoj4m2phzd

     

     

    캡슐커피를 사용해 에스프레소를 내린후,

    보니까 커피 찌꺼기가 조금 묻어있는 모습이다.

    씻어줘야지.

     

     

    3obj04oaxds40h2lt88v5ad7nvy3mn6g

     

     

    유통기한이 아직, 아주 조금 남아있었기 때문인지 몰라도, 커피맛^^ 좋았다^^

     

     

    아날로그를 좋아해.

     

    자주 마시지 않더라도, 캡슐커피 또는 에스프레소 커피메이커를 하나쯤 가지고 있으려 했는데,

    오랫동안 네스프레소를 좋아했던 나로서는, 캡슐커피와 원두커피를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찾고 있었다.

     

    오랫동안 네스프레소를 사용했었던 나로서는,

    네스프레소의 캡슐커피는 좋아하는데, 커피메이커를 좋아하진 않았다.

     

     

    sk766n1kvu124virph3cnwo6um9jqsg9

     

     

    네스프레소 커피메이커 마다, 다르겠지만,

    물통에 물을 받아 커피를 내릴수 있는 잔 수가 룽고 기준, 대략 3잔, 4잔…

    청소라고 한다면, 커피를 내리기 전, 뜨거운 물을 먼저 뽑아내는 정도다.

    그래서 정기적으로 A/S를 보내야 한다.

    내가 아날로그를 좋아하는 이유다.

    바세토(Barsetto)의 경우, 우선 세척(청소)이 매우 간편하다.

     

     

    f12phtg7uszhvm34q4q1p28e00mofl0l

    7veeek5mb2ns57g495dqt9t3s2xyhecf

    tzvjomhlpke8jatmneaxe9d1ladf9d9t

     

     

    고무마개 덕분인지,

    원두커피로 에스프레소를 내릴땐 커피의 잔여물이 거의 묻어나오지 않았다.

    (Ps: 눈에 보이진 않지만 조금 묻어나옴.)

     

    압력을 일으키는 바(Bar)의 경우엔, 뜨거운 물만 닫고,

    세척이 필요한 부분은 유일하게 캡슐커피를 사용할때, 캡슐커피에 구멍을 내 주는 그것(?)^^ 뿐이다.

    캡슐커피 뿐 아니라 원하는 원두커피를 다양하게 즐길수 있는것도 좋다.

    앞으로 이 바세토(Barsetto)로, 눈동자님 흉내내어, 다양한 커피를 만들어보고 싶다.

     

     

    (해외구매)Barsetto 에스프레소 커피 머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