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00억 턴 북한 해커, 한국 계좌로 송금. 누구에게?

포럼(Forums) 뉴스 앤 이슈 1200억 턴 북한 해커, 한국 계좌로 송금. 누구에게?

  • Avatar
    jamnetkr
    Coins: 43,960
    2021-02-20 14:16

     

    美법무부, 북한 정찰총국 소속 해커 3명 기소

     

    북한해커-박진혁

    <미 법무부가 공개한 북한 해커 박진혁 수배전단/AP 연합뉴스>

     

    북한해커-김일-존창혁

    <북 해커 김일,전창혁 수배전단/AP 연합뉴스>

     

    미 법무부가 2014년부터 작년까지 광범위한 사이버 공격과 금융 범죄를 저지른 혐의로 북한 인민군 정찰총국 소속의 해커 3명을 기소했다고 17일(현지 시각) 밝혔다. 이들이 중국, 러시아, 싱가포르 등을 드나들며 세계 전역을 상대로 감행한 해킹을 통해 훔치려고 시도한 외화와 암호 화폐의 가치만 13억달러(약 1조4000억원)에 달한다. 이는 2019년 북한의 민수(民需)용 수입 상품 총액의 절반가량에 해당하는 액수다.

     

    존 데머스 법무부 국가안보 담당 차관보는 “북한의 공작원들은 총 대신 키보드를 써서 현금 다발 대신 암호 화폐가 든 전자 지갑을 훔치는 세계적인 은행 강도들”이라고 했다.

     

    존데머스

    <17일(현지시각)네드 프라이스 미 국무부 대변인이 북한 해커들의 범행에대해 언론브리핑을 하고있다./로이터 연합뉴스>

     

    • 미 법무부의 최종 타깃은 김정은.
    • 미 법무부가 공개한 자료에 ‘전창혁(32)’ ‘김일(27)’ ‘박진혁(37)’이란 피고인들의 이름을 한글로 병기하고 얼굴 사진이 담긴 수배 전단도 첨부.
    • 미 국무부의 네드 프라이스 대변인은 “대북 정책 리뷰에 북한의 위협과 악의적인 활동을 전체적으로 고려할 것”이라고. 이는 북한의 핵·미사일 개발뿐만 아니라 사이버 위협도 심각하게 보고 정책에 반영하겠다는 뜻.
    • 북한 정찰총국은 2015~2019년 베트남, 방글라데시, 대만, 멕시코, 몰타 등의 은행 시스템에 멀웨어(악성코드)를 감염시켜 SWIFT(국제은행 간 결제 시스템) 코드를 해킹 후, 제3국 계좌로 거액의 외화를 송금.
    • 2018년 1월 멕시코수출입은행(Bancomext) 시스템에 접속한 뒤 총 1억1000만달러(약 1200억원)를 ‘대한민국에 있는 은행 계좌들’로 송금.
    • 북 해커들이 한국의 은행 계좌를 통해 멕시코 돈을 빼돌리려 한 것.
    • 송금은 이뤄졌지만 다른 은행들과의 협조를 통해 “자금이 인출되기 전에 절차가 차단됐다”고 2018년 10월 밝혔다.
    • 결과적으로 누구에게 송금하여 돈 세탁을 하려 했는지 밝히진 않았다.

     

    자세한 기사 전체를 읽고 싶다면,

    위 출처 링크를 참고하자.

     

    ---

     

    할 말이 없다...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