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당하라” 문재인 연설에 쏟아진 비난

포럼(Forums) 뉴스 앤 이슈 “탈당하라” 문재인 연설에 쏟아진 비난

  • jamnetkr
    Coins: 51,180
    2021-05-11 10:24

     

    문재인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청와대 춘추관에서 취임 4주년 특별연설을 하고 있다. 2021.5.10 청와대사진기자단 / 서울신문 도준석>

     

    10일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4주년 특별연설에 대해 야권은 “독선과 아집을 계속하겠다는 대국민 선전포고”, “빛 좋은 개살구”라고 비판했다.

     

    이날 국민의힘 배준영 대변인은 구두논평을 통해 “국민과 같은 하늘 아래 산다는 것이 의심스러울 정도의 인식 차이”라며 “성찰은 어디에도 없었다”고 비판했다. 배 대변인은 ‘OECD에서 가장 빠르게 회복되는 나라’ 등 문 대통령의 발언을 인용하면서 “성과인지 희망사항인지 분간이 가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 전주혜, 실정에 대한 반성은 없고, 독선과 아집을 지속하겠다는 대국민 선전포고.
    • 안혜진, 감성 연기자의 탁월한 말재간, 미래에 대한 청사진이 아닌 슬픈 현실만 되새기게 되는 최악의 연설.
    • 여영국, 소리만 요란한 빈 수레에 빛 좋은 개살구.
    • 안철수, 대통령은 더 이상 친문 계파 수장으로 대통령 직을 수행해서는 안 된다.
    • 문 대통령이 현재의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를 '무안주기식 청문회'라고 비판한 걸 두고 야권은, “대통령이 야당 의견과 관계없이 임명을 강행하겠다는 것", 무안주기식 청문회’가 부당하다면서 왜 (본인이)야당일 때는 후보자들에게 목소리를 높였나.

     

    자세한 기사 전문을 읽고 싶다면,

    위 출처 링크를 "클릭"하면 되겠다.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