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의 저주의 본질이지

포럼(Forums) 수수께끼 이게,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의 저주의 본질이지

  • jamnetkr
    Coins: 53,020
    2023-12-24 13:38

    세상 돌아가는 꼴을 보고 있노라면 무슨 말을 해야할지? 무슨 글을 남겨야할지 헛웃음만 나온다.

    이 세상 돌아가는 꼴이, 바로 예수라는 구더기가 기어다니는 창놈의 뱀새끼의 그 이름의 저주이며,

    이 예수라는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의 저주를 퍼 나르는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의 저주가 아니냐.

    해야 할 말도 많고, 기록으로 남기려는 글도 많지만., 정말 헛웃음만 나온다...

     

    자칭 기독교라는, 이 땅에 기생하는 그 골때리는 집단에게 물어보자.

     

    12만명-기독교인-예수-뱀새끼-유대인-창놈창년-살육-1

     

    자칭 기독교라는 그 골때리는 자들에게 한번 물어보자.

    너희 마음은 어떠냐. 이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와 저주를 퍼나르는 성령이란 저주 뱀새끼가,

    자신들이 똥구녕으로 싸지른, 자신들의 그 형제라는, 이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의 눈동자라는 그 유대인이란 자들이,

    팔레스타인인들과 가자지구 시민들을 맹폭하고, 살육하는, 한마디로 말해서 제노사이드(Genocide/集團殺害)를 벌이는 광경을 보며, 무슨 생각이 드냐.

    이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와 저주를 퍼나르는 성령이란 저주 뱀새끼가, 자신들이 똥구녕으로 싸지른,

    자신들의 그 형제라는, 이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의 눈동자라는 그 유대인이란 자들이,

    팔레스타인인들과 가자지구를 상대로 벌이는 제노사이드(Genocide/集團殺害) 대상안에는 수많은 기독교인들도 존재한다.

    정체를 알 수 없는, 이 땅에 기생하는, 기독교라는, 그 골때리는 자들과 똑같은 기독교인들이,

    유대인이란 뱀새끼의 눈깔들에 의해 제노사이드(Genocide/集團殺害) 되고, 있다.

    이게, 팩트다.

     

    저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와 저주를 퍼나르는 성령이란 저주 뱀새끼,

    그리고 지들의 눈동자라는 저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의 형제들은 유대인이란 쌍놈, 쌍년들이 벌이는 이 모든 행위 안에는,

    자칭 기독교라 말하는 바로 너와 똑같은, 수없이 많은 팔레스타인 기독교인들의 눈물과 피비린내가 설여있다.

     

    기독교가 무슨 뜻이었냐.

    예수라는 그 창놈의 뱀새끼를 메시아로 떠받드는 종교 아니었냐.

     

    그런데도 자칭 기독교라는 자들은,

    유대인 똥구녕을 핥으며, 마치 유대인의 개라도 된냥,

    유대인의 편에 서서 숨쉬는것 처럼 거짓말을 퍼나른다.

    그 대두분의 거짓말은 유대인에게서 나온 거짓말이며,

    자칭 기독교라는 그 유대인의 개들은 아무런 양심의 가책도 없이 그 거짓말을 열방으로 퍼나르고 있다.

    이게 팩트다.

     

    자칭 기독교라는 자들아!

    한번 니 주인 예수라는 창놈의 뱀새끼와 이 창놈의 뱀새끼의 저주를 퍼나르는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에게 물어보지 그러냐.

     

    • 당신은 왜 자기 백성을 유대인의 손에 처절하게 제노사이드(Genocide/集團殺害) 당하게 하십니까?
    • 그러면 예수라는 뱀새끼는 이렇게 대답하리라. 인내하라!

     

    ㅋㅋㅋㅋ.

    이 글을 읽을 그 누군가는, 어떻게 생각하냐. 뭘 인내해야 하냐.

    유대인이 자기 자신의 눈동자라고 증거한 건 바로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 자신이며,

    이 창놈의 뱀새끼의 저주를 열방에 퍼나르는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 자신이다.

    성경이란 저주서를 이루기 위해, 무슨 짓이라도 할 수 있는게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란 뜻이다.

    기독교? 거기엔 기독교 따위는 존재하지 않는다.

    그저 저주를 은혜로, 둔갑시키기 위해 난무하는 궤변과 음모와 간궤와 살인과 살육 뿐이다.

     

    다르게 표현하면,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와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가, 자신의 뜻을 이루기 위하여,

    등 뒤에서, 이 유대인이란 자들의 만행을 조종하고 진두지휘 하고 있는 셈이다.

    따라서 이 유대인이란 자들의 만행은, 정당한 만행이다.

     

    하기사 무슨 말을 하겠나.

    예수라는 창놈의 뱀새끼와 뱀새끼의 저주를 퍼나르는 성령이란 저주 뱀새끼를 메시아로 떠받드는데,

    그 메시아란 게, 자신을 추종하는 기독교란 자들을, 유대인을 앞세워 제노사이드(Genocide/集團殺害)하고 있는데 말이다.

    이게 뭘 의미하는지 알겠나.

    아무론, 상관도, 없다는 것이다.

     

    유대인이 벌이고 있는 제노사이드(Genocide/集團殺害).

     

    유대인이란 이 쌍놈, 쌍년들은,

    팔레스타인인들이 밭엘 나가면, 정부가 동원하는 깡패들과 함께 밭에 나가 비어있는 팔레스타인인들의 집을 불법 점거한다.

    그리곤 팔레스타인인들이 밭에서 돌아오면 이제부터 자기 집이라며 발도 들이지 못하게 한다.

    이들 대부분의 유대인들은 이스라엘에 거주하는 유대인도 아니다. 대부분이 서유럽, 미주, 캐나다 등지에 기생하는 유대인이다.

    인터넷 검색을 조금만 해보면, 벌써 수십년째 자행되고 있는 일임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그러니 자칭 기독교라는 자들은 물어볼 것도, 없다.

    물어보나 마나 지옥이 두려운데, 어쩌란 말인가...

    하지만 유대인 똥구녕을 빨지 말아야 하는게 아니냐.

    자칭 기독교라는 자들이, 팔레스타인 기독교인들과 가자지구 기독교인들이 당했고, 당할, 처참한 대량학살에, 동조하고 동참하면 되겠나! 이 사람아!

     

    이미 수많은 거짓과 거짓말이 밝혀졌고 드러나고 있다.

    심지어 양심적인 유대인들 조차도 같은 유대인이란 자들이 벌이고 있는 인종청소를 눈물로 호소하며 규탄하고 있다.

     

    데이비드(DAVID)-벤(BEN)-시온(ZION)-선동-1

     

     

    태아를 죽였다고?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았다.

    오직 팔레스타인인들을 인종청소하기 위한 유대인들의 거짓말과 선동이었을 뿐이다.

    2023년 10월 7일 하마스가 이스라엘을 상대로 "대규모 침공"을 감행했다는 소식이후, 시간이 흐르면 흐를수록,

    나오는 뉴스와 진실은, 이스라엘 군인들이 이스라엘을 향해 맹공격을 했다는 팩트 뿐이다.

    이 이스라엘의 음모와 살육에 관한 진실보도는 너무나 많아서 뭘 소개해야 할 지도 모르겠다...

     

    네타냐후-갈란트-베니간츠-1

     

    이 얼굴들에게서 너는 뭐가 느껴지냐. 진실이냐. 나는 오바이트가 쏠린다...

    이게,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의 민낯이라...

     

    이게, 저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와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

    그리고 그들이 똥구녕에 숨어선 일삼고 있는 살육의 현장이고 진행형인 역사다.

    모든 저주, 모든 재앙, 모든 재난은, 저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와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에게서 나온다.

     

    나는, 화가 치밀어 오른다.

     

    어떤 사람은 내게 되뭍고 싶을거다.

    양심적인 유대인들도 있다면서? 물론이다.

     

    내가 하고자 하는 말은, 이게 너희가, 메시아라! 할렐루야! 외치는,

    그 예수란 가장 큰 마귀 뱀새끼와 이 뱀새끼의 저주를 열방으로 퍼나르는 성령이란 저주 뱀새끼의 본질이며 본성이란 사실이다.

    지금 이 순간에도 그 살육의 현장을 똥구녕에 숨어서 보며 실실 웃고 있으리라.

     

     

    알라의-분노-겪을-것-이스라엘-비난-연설-심장마비-1

     

    튀르키에 국회의원이 유대인을 향해 알라의 심판이 있을것! 연설도중 심장마비로 쓰러졌다며! ㅋㅋㅋㅋ.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와,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의 짓거리가 아니다?

     

    이 알라도 말이다...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와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가 똥구녕으로 싸지른,

    우리가 잘 알고있는 그 이름 사탄(루시퍼)이 만들어낸 이름이다.

    따라서 알라는 =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와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의 음모의 일부분이다.

    이래서 죽이고, 저래서 죽이고, 돌고돌고돌고 다 죽는다.

    이게, 본질이다.

     

    지가 만들어낸 그 알라의 저주가, 이 알라란 이름을 만들어낸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 눈깔로 되돌아가면 어떨까.

    왜 아니겠나. 저주를 씨뿌렸으면, 씨뿌린 저주로 살육의 향연을 벌였다면, 그 저주의 끝은, 그 저주를 생산한 뱀새끼에게로 돌아감이 합당하지 않으냐.

     

    알라의 저주가 임해라!

    알라의 저주가.,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와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

    그리고 이들이 똥구녕과 아가리로 쏟아낸 그 유대인이란 창놈, 창년들에게 임하길 원한다.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와 유대인이란 창놈, 창년들은 모두., 유대인 창년 똥구녕으로 튀어나온 형제들이라. 동일한 뱀새끼라.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와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가,

    그 똥구녕으로 똥물을 쏟아내듯 쏟아낸 저주가 반드시 이들의 아가리로 되돌아가길 원하노라.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 눈깔에서 더러운 지옥의 꽃이 피어나고, 그 아가리에선 더러운 지옥의 향기가 차고 넘치길 원하노라.

    누구라도, 이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를 보면., 아 저 뱀새끼가 가장 큰 저주의 뱀새끼, 가장 더러운 이름을 가진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로구나 하리라.

    이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와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가,

    바로, 지옥의 애비라.

     

    알라의 저주가 임해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 눈깔이 뽑혀 나오고,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가 똥구녕에 숨어 갖은 저주를 쏟아내듯,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 똥구녕에 숨어 저주로 똘똘뭉쳐 정체를 감추고 있는 자칭 하나님이라는 그 지옥의 가장 큰 마귀,

    지옥의 애비인 새끼와 이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에게 영원토록 지옥이 찰싹 달라붙어 있기를 원하노라.

     

    저주를 쳐받아 먹어라. 똥개많도 못한 창놈의 뱀새끼야!

    철면피로 무장한 똥갈보 보다 더러운 예수란 창놈의 뱀새끼와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가 영원토록 지옥의 애비로,

    나는 거룩한 뱀새끼라 대가리를 빧빧이 쳐들고, 저주를 주르륵 주르륵 뿌리기를 원하노라.

    저주새끼야!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와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가 똥구녕과 아가리로 싸지른 알라의 저주가,

    이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와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

    그리고 유대인 창년 똥구녕에서 튀어나온 이들의 형제 유대인이란 자들에게 세세토록 임하길 원하노라.

     

    그날에 자신이 창조한 알라의 저주가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 눈깔을 뽑아버리는 날.,

    놀란 예수란 유대인 창놈의 뱀새끼와 성령이란 저주의 뱀새끼의 저주가.,

    이들의 똥구녕에서 똥물과 같이 주르륵 주르륵 영원토록 흘러 넘치길 원하노라.

     

    지옥의 애비인 뱀새끼야!

    지옥에 가야할 건, 지옥의 애비인 너 자신과 너의 저주를 열방으로 퍼나르는 성령이란 저주이며,

    너희가 똥구녕으로 싸지를, 너희의 눈동자라는, 너희의 형제인, 유대인이란 가장 더러운 뱀새끼들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