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군 DMZ 지뢰 640발 제거, 대남기습로 열어줄 판

포럼(Forums) 뉴스 앤 이슈 국군 DMZ 지뢰 640발 제거, 대남기습로 열어줄 판

  • jamnetkr
    Coins: 51,180
    2021-04-30 17:08

     

    비무장지대-1

    <국군 장병들이 지난해 1월 23일 철원 화살머리고지에서 지뢰제거 작업을 하고 있다. 이는 '9.19 남북군사합의'에 따라 DMZ일대에서 남북이 공동으로 진행하기로 한 작업이지만 북한은 이행하고 있지 않다. /사진제공=육군>

     

    • 한기호 국민의 힘 의원 28일 국방위원회에서 지적
    • 화살머리,백마고지 고지 등에서 우리만 지뢰 없애
    • "고지 지키려 전사하신 분들이 찬성하겠느냐"질타
    • 서욱 장관도 "北, 9.19군사합의 이행 안해"평가
    • "취약 않도록 병력 등 운용계획 재수립할 것"약속

     

    백마고지 등 비무장지대(DMZ)에서 남북공동으로 한국전쟁 전사자 유해를 발굴하고 지뢰를 제거하기로 했던 합의 사항을 북한이 제대로 이행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북한은 합의를 제대로 지키지 않고 있는데 우리 군만 일방적으로 남측지역 지뢰를 제거하고 도로를 깔아 유사시 북한 기습로를 열어주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제기됐다.

     

    한기호 국민의 힘 의원은 28일 국회 국방위원회에서 서욱 국방부 장관 등에게 업무보고를 받은 이후 이 같은 문제를 제기했다. 우리 군은 9.19군사합의에 따라 화살머리고지 및 백마고지 등에서 640발의 지뢰를 제거하고, 전사자들의 유해를 발굴했는데 북한은 전혀 이행하고 있지 않다는 것이다. 그는 “화살머리 고지에서 이미 우리측 지역은 (우리 군이) 지뢰제거를 하고 유해발굴을 했다”며 반면 “북한지역은 (북한 군이) 호미질도 한 번 안했다”고 지적했다.

     

    남북은 지난 2018년 ‘9.19 남북군사합의’를 계기로 DMZ지역 공동 유해발굴 및 지뢰제거 등에 합의했다. 그러나 이후 한반도 정세가 경색되면서 북측은 사실상 해당 합의사항을 지키지 않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자세한 기사 전문을 읽고 싶다면,

    위 출처 링크를 "클릭"하면 되겠다.

     

    0